정림소식

춤추는 마을, 노래하는 복지관

보도자료

100인의 아동원탁회의 '원탁 사이에 피어난 권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림종합사회복지관 조회 48회 작성일 2024-06-24 19:12

본문

보도일자 : 2024. 06. 24.

 

보도제목 : 100인의 아동 원탁회의 원탁 사이에 피어난 권리

 

보도출처 : 중도일보


“100인의 아동원탁회의 '원탁 사이에 피어난 권리' 에 오신 어린이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정림종합사회복지관(관장 남연우)은 21일 대전유천초등학교(교장 이기홍) 체육관에서 대전시 서구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100인의 아동원탁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100인의 아동원탁회의는 대전유천초등학교 5학년과 6학년 학생 121명, 퍼실리테이터 12명과 자원봉사자 등 약 180명이 참여했다. 이번 원탁회의를 통해서 

지역의 놀이·여가·문화에 관련된 주제에 대해 아동이 스스로 의제를 발굴하고 다양한 해결 방안을 모색하는 기회가 됐다.


이번 원탁회의에 참여한 아동 김 모 군은 "원탁회의를 통해서 친구의 생각을 들을 수 있었고 마을의 놀이·여가·문화에 대해서 함께 고민을 나눌 수 있는 

즐거운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이기홍 대전유천초등학교 교장은 "학생들이 원탁회의를 통해서 학교와 마을의 이슈를 발견하고 창의적인 문제 해결 과정을 경험하는 소중한 기회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행복한 학교, 미래를 여는 교육 현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제화 서구 부구청장은 "원탁회의를 통해 모아진 의견과 생각은 아동친화 6대 영역에 반영해 대전시 서구아동친화도시조성사업 추진 과업으로 적극 검토해 반영할 것"이라고 전했다.


남연우 정림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은 "이번 원탁회의는 아동친화적인 환경을 만드는데 당사자인 아동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일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며 

“원탁회의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들은 마을에서도 잘 담아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고 아동이 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 고 전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원문보기 : https://www.joongdo.co.kr/web/view.php?key=20240624010007244